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상으로 먼저"…삼성전자서비스, '보이는 원격 상담' 도입

별도 앱 설치 없이 휴대전화 화면으로 제품 진단후 조치방법 설명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삼성전자서비스는 기존의 네트워크 방식 원격상담을 업그레이드한 '보이는 원격상담'을 본격 도입한다고 21일 밝혔다.

고객이 상담사 문자메시지의 링크를 클릭해서 영상지원에 동의하면 휴대전화의 카메라가 자동 실행되고, 이후 고객이 촬영하는 화면을 상담사가 직접 보면서 제품 상태를 확인한 뒤 조치방법을 안내하는 방식이다.

네트워크로 연결된 컴퓨터, 휴대전화 등 제품에 접속해서 조치하는 기존의 원격상담은 제품 외관이나 주변기기의 문제를 확인할 수 없어 에어컨, 냉장고, TV 등 생활가전에는 적용이 어렵다는 점을 감안한 것이다.

특히 고객이 제품 상태를 힘들게 설명하지 않고도 진단과 조치를 받을 수 있고, 꼭 필요한 경우에만 출장서비스를 받음으로써 경제적 부담도 덜고 시간도 아낄 수 있다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보이는 원격상담'은 별도의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할 필요가 없으며, 가정에서 와이파이를 이용해 접속하면 요금도 발생하지 않는다. 삼성전자서비스 콜센터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고객 편의는 물론 수리업무의 효율성과 고객 대응력도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삼성전자서비스 상담사가 '보이는 원격상담'을 통해 세탁기 사용방법을 설명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삼성전자서비스 상담사가 '보이는 원격상담'을 통해 세탁기 사용방법을 설명하고 있다.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21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