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농구 FA 최대어 김종규, DB 유니폼 입는다

재정위 출석한 김종규
재정위 출석한 김종규(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프로농구 자유계약선수(FA) 협상 과정에서 타 구단 사전 담합 의혹을 받은 김종규가 16일 오후 서울 강남구 KBL센터에서 열린 재정위원회에 출석하고 있다. 2019.5.16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올해 프로농구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 김종규(28·207㎝)가 원주 DB 유니폼을 입게 됐다.

원소속구단과 재계약을 맺지 못한 FA들에 대한 타 구단 영입의향서 제출 마감일인 20일까지 김종규에 대한 영입의향서를 낸 구단은 DB뿐인 것으로 확인됐다.

김종규에 대한 영입의향서를 낼 계획이 있던 것으로 알려진 KCC는 최현민, 정창영, 한정원 등에 대해 영입의향서만 제출했다.

이에 따라 김종규는 프로농구 사상 최고 금액인 첫해 보수 총액 12억원 이상의 조건으로 5년간 DB와 계약하게 됐다.

지난 시즌까지 창원 LG에서 뛴 김종규는 LG로부터 보수 총액 12억원을 제시받았으나 재계약하지 않고 FA 시장에 나온 바 있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5/20 12: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