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흐리고 오전까지 빗방울…"낮부터 조금 쌀쌀해요"

[연합뉴스 자료 사진]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월요일인 20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강원 영서 남부와 충청 내륙, 남부 내륙에서는 오전까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5㎜ 미만으로 많지 않다. 낮에는 중부 지방부터 차차 맑아질 전망이다.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6.1도, 인천 15.3도, 수원 15.4도, 춘천 19.5도, 강릉 23.3도, 청주 19.2도, 대전 18.9도, 전주 17.3도, 광주 16.7도, 제주 17.5도, 대구 18.9도, 부산 17.6도, 울산 18.4도, 창원 17.8도 등이다.

이날 낮 최고 기온은 17∼24도로 전날(19.1도∼28.1도)과 비교해 기온이 2∼4도가량 낮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20일 낮부터 21일 오전까지 기온이 평년보다 2∼5도 낮겠다"고 설명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 혹은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국립환경과학원은 "전날 고비사막과 내몽골 고원에서 발원한 황사 중 일부가 우리나라 상층을 지나면서 오전부터 서해안 지역의 지상 미세먼지 농도에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아침까지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1㎞ 미만으로 짧은 곳이 있다. 도로가 미끄러운 곳도 있을 수 있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21일까지 강원 산지에서는 바람이 초속 10∼18m로 매우 강하게 불겠다. 해안, 내륙 일부 지역에서도 바람이 강하게 불 수 있으니 시설물 관리에 신경 쓰는 게 좋다.

서해상과 남해상은 이날 오전까지, 동해상은 낮까지 안개가 짙게 낄 수 있다.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가 0.5∼1.5m, 남해 앞바다가 0.5∼2.0m, 동해 앞바다가 1.0∼3.0m로 각각 일겠다. 동해 먼바다에서는 파고가 최고 4.0m까지 이를 수 있겠다.

21일까지 지구와 달이 가까워지는 천문조 현상으로 바닷물의 높이가 높다. 서해안과 남해안에서는 만조 때 침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y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20 05: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