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유미, 라디오 생방송 펑크 사과…"진심으로 반성"

강유미
강유미[KBS 제공]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개그맨 강유미(36)는 19일 자신의 생방송 라디오 펑크에 대해 "변명의 여지 없이 제 불찰로 인해 발생한 일이 맞다"며 사과했다.

강유미는 평일 오후 10시 시작하는 KBS 1라디오(97.3㎒) '김성완의 시사夜' 코너 중 하나인 '人더뷰'에 KBS 2TV '개그콘서트' 1천회 관련 인터뷰를 하기로 예정돼 있었다.

그러나 강유미는 약속된 시간에 나타나지 않았고, 이에 지난 17일 오후 해당 프로그램 작가가 SNS에 강유미를 겨냥해 "방송하시는 분이 생방송 시간 개념이 그토록 없어서야 곤란하다"며 불만을 나타냈다.

이 작가는 "생방송 불과 1시간 전에도 다른 작가가 확인을 했다"라고 주장하며 "생방송 펑크는 최악"이라고 강유미를 비판했다.

논란이 불거지자 강유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다"고 사과했다.

이어 "저로 인해 피해를 받으셨을 '김성완의 시사夜' 작가님, PD님을 비롯한 방송 관계자분들께도 다시 한번 이 자리를 빌려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며 "신중하고, 꼼꼼하게 모든 바에 임하며 더 책임감 있는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nor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19 17: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