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차강호·홍정민, 베어크리크배 아마골프 우승

송고시간2019-05-19 10:48

베어크리크배 아마 골프 남녀 우승자 홍정민(왼쪽)과 차강호.
베어크리크배 아마 골프 남녀 우승자 홍정민(왼쪽)과 차강호.

제7회 베어크리크배 아마골프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한 홍정민과 차강호가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베어크리크 골프클럽 제공]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차강호(한체대2년)와 홍정민(대전방통고2년)이 제7회 베어크리크배 아마추어 골프 선수권대회 남녀부 정상에 올랐다.

차강호는 18일 경기도 포천 베어크리크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남자부 최종 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쳐 4라운드 합계 14언더파 274타로 우승했다.

차강호는 3라운드에서 9언더파 63타를 쳐 코스 레코드를 갈아치운 바 있다.

여자부 4라운드에서 1언더파 71타를 친 홍정민은 최종합계 5언더파 283타로 서어진(수성방통고3년), 박아름(학산여고2년)과 공동선두 대회를 마친 뒤 연장전에서 버디를 잡아 우승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베어크리크 골프클럽은 남녀부 우승자 및 성적 우수 선수에 장학금을 지급하는 한편 대한골프협회에 골프 발전 기금 7천만 원을 전달했다.

kh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