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8명 사상' 축구클럽 차량 사고…경찰, 통학차 집중단속

송고시간2019-05-19 09:46

인천 송도서 초등생 5명 탄 승합차 사고…2명 사망
인천 송도서 초등생 5명 탄 승합차 사고…2명 사망

[인천소방본부 제공]

(인천=연합뉴스) 손현규 기자 = 초등학생 2명이 숨지는 등 8명의 사상자를 낸 '인천 축구클럽 승합차 사고'를 계기로 경찰이 어린이 통학차량 사고 예방 대책 마련에 나섰다.

인천지방경찰청은 최근 이상로 청장 주재로 일선 경찰서장들과 함께 관련 보고회를 열고 교통단속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경찰은 오는 20일부터 올해 7월 18일까지 60일간 인천경찰청 소속 경찰관 기동대 2개 중대를 투입, 교통단속과 예방 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다.

평일 야간에 경찰 오토바이 16대뿐 아니라 순찰차 등을 동원해 특별단속을 벌이고, 화물차량의 위반 행위 단속에도 일선 2개 경찰서가 투입된다.

경찰은 어린이 통학버스의 교통법규 위반행위를 집중적으로 단속할 예정이며 통학 차량을 운용하는 업체 등과 간담회도 열고 사고 예방 대책을 공유할 계획이다.

이 청장은 보고회에서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것이야말로 경찰의 본분"이라며 "최근 송도 교통사고로 시민 불안이 커진 만큼 경찰 역량을 교통안전 활동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5일 오후 7시 58분께 인천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한 아파트 앞 사거리 교차로 한가운데에서 인천 모 사설 축구클럽의 통학용 스타렉스 승합차와 카니발 승합차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스타렉스 승합차에 타고 있던 A(8)군 등 초등생 2명이 숨지고 대학생 행인 등 6명이 다쳤다.

경찰은 교차로에서 신호를 위반해 사고를 낸 스타렉스 승합차 운전자 B(24)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사·치상 혐의로 입건하고 조만간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영상 기사 [영상] 송도서 축구클럽 승합차 추돌사고…초등생 2명 숨져
[영상] 송도서 축구클럽 승합차 추돌사고…초등생 2명 숨져

s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