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배구 OK저축은행 코치에 김천재·이강주·강영준 확정

마루야마 트레이너, 체력·재활 총괄…안드리치는 8월 1일 합류
OK저축은행의 이강주 신임 코치
OK저축은행의 이강주 신임 코치[한국배구연맹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다가오는 2019-20시즌 '봄 배구'를 노리는 남자프로배구 OK저축은행이 석진욱 감독 체제로 코칭스태프 구성을 완료했다.

OK저축은행은 기존 김천재 코치에 더해 소속팀의 리베로로 활약했던 이강주와 KB손해보험에서 공격수로 뛴 후 지도자 길을 밟는 강영준을 새 코치로 선임했다.

석진욱 OK저축은행 감독은 "작년에는 제가 수석코치로 총괄하는 역할을 했지만 김천재, 이강주, 강영준 코치와 토론하고 선수들을 훈련시키며 팀을 이끌어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KB손해보험에서 은퇴 후 OK저축은행 코치로 합류한 강영준
KB손해보험에서 은퇴 후 OK저축은행 코치로 합류한 강영준[한국배구연맹 제공]

이강주 코치가 수비, 강영준 코치가 공격, 김천재 코치가 세터를 담당하는 가운데 세터 출신의 외국인 코치 영입을 검토 중이다.

또 김국진 의무트레이너가 한국전력의 수석 트레이너로 자리를 옮긴 가운데 일본인 마루야마 트레이너가 체력과 재활을 총괄한다.

석진욱 감독은 "지난 시즌에는 마루야마 트레이너가 주로 지켜보는 상황이었지만 새 시즌부터는 선수들의 체력 관리와 재활을 책임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외국인 선수 트라이아웃에서 선수들과 이야기하는 석진욱 OK저축은행 감독
외국인 선수 트라이아웃에서 선수들과 이야기하는 석진욱 OK저축은행 감독[한국배구연맹 제공]

이번 2018-19시즌 17승 19패를 기록해 남자부 7개 구단 중 5위로 밀린 OK저축은행은 포스트시즌 진출을 위해 담금질을 시작한 가운데 외국인 선수 드래프트에서 지명한 크로아티아 출신의 라이트 공격수 레오 안드리치(24·203㎝)는 8월 1일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외국인선수 드래프트에서 지명한 안드리치(중앙)와 석진욱 감독(왼쪽에서 2번째)
외국인선수 드래프트에서 지명한 안드리치(중앙)와 석진욱 감독(왼쪽에서 2번째)[한국배구연맹 제공]

석진욱 감독은 드래프트 때 2순위 지명권을 받아 쿠바 출신의 '거포' 마이클 산체스(31·206㎝) 대신 연습경기에서 강력한 스파이크 서브를 선보인 24세의 안드리치를 낙점했다.

석 감독은 "지금은 기초 체력 훈련 위주로 하고 있다"면서 "송명근 선수는 아직 무릎이 좋지 않아 점프는 하지 않은 채 체력을 끌어올리는 데 주안점을 두고 있다"고 덧붙였다.

chil881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5/18 15: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