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국 외교부 "미국이 성의 보여야 협상 의미 있어"

관영매체, 소셜미디어로 "이럴 거면 협상 그만두자"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베이징=연합뉴스) 김윤구 특파원 = 중국 외교부가 협상이 의미 있으려면 미국이 성의를 보여야 한다면서 미국에 대한 비판을 이어갔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7일 정례 브리핑에서 "이전의 무역협상에서 미국이 한 행동을 고려하면 협상이 의미가 있으려면 반드시 성의를 보여야 하며 상호존중과 평등, 호혜의 원칙에 바탕을 둬야 한다. 또 신용을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루 대변인은 전날도 비슷한 취지로 미국의 협상 자세를 비판했다.

한편 관영 매일경제의 소셜미디어 계정 타오란비지는 전날 '성의가 없으면 협상을 해도 헛하는 것'이라는 제목의 글에서 미국이 중국의 성의와 선의를 만만하게 여겼다면서 "이럴 거면 협상을 완전히 그만두는 게 낫다"고 강조했다.

이어 누군가가 협상의 평등 호혜 원칙을 계속 무시하고 극한의 압박을 계속하면 중국도 선택의 여지 없이 반격할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y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5/17 17: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