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앤드루 왕자 만난 文대통령 "안보리이사국 英, 평화정착 파트너"

文대통령 "한반도 평화에 英 지지 요청"…앤드루 왕자, 연대와 지지 의사 표명
文대통령 "영국, 한국전쟁에 美 다음으로 병력 파견한 혈맹"
앤드루 왕자,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안부인사 전해…"양국 스타트업 교류 노력"
문 대통령, 앤드루 왕자 접견
문 대통령, 앤드루 왕자 접견(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청와대에서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차남 앤드루 왕자를 접견하고 있다. 2019.5.15 [청와대 제공]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청와대에서 영국 앤드루 왕자(요크 공작)를 접견하고 한반도 평화를 위한 영국의 지속적인 지지와 협력을 요청했다.

앤드루 왕자는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차남으로 왕위 계승 서열 8위이며,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한국을 비공식 방문 중이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최근 한반도 정세에 대해 설명하고, 영국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 이사국으로서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을 위한 중요한 파트너임을 강조했다고 청와대가 사후 배포한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어 영국이 한국전쟁 당시 미국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병력을 파견한 한국의 혈맹이라고 강조하며, 한국 국민들은 영국에 대해 고마움을 잊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에 앤드루 왕자는 한반도 평화에 있어 지금까지 많은 진전이 있었다고 평가하며 연대와 지지 의사를 표했다.

아울러 영국 참전용사에 대한 문 대통령과 한국정부의 관심에 사의를 밝히고, 양국관계 발전에 더욱 관심을 갖고 지원하겠다고 언급했다.

충효당 살펴보고 나오는 앤드루 영국 왕자
충효당 살펴보고 나오는 앤드루 영국 왕자(안동=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차남 앤드루 왕자가 14일 경북 안동 하회마을을 찾아 서애 류성룡의 종택 충효당을 돌아본 뒤 뒷짐을 지고 걸어 나오고 있다. 2019.5.14 mtkht@yna.co.kr

문 대통령은 또 이 자리에서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이 방한한 지 20년이 되는 뜻깊은 해에 앤드루 왕자가 방한한 것을 환영하고, 전날 앤드루 왕자가 한국과 영국 왕실의 역사적 교류의 현장인 안동을 직접 방문해 기념식을 가진 것을 평가했다.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역시 1999년 방한 당시 '가장 한국적인 곳을 보고 싶다'며 안동을 방문한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엘리자베스 여왕에 이어 앤드루 왕자도 안동을 방문하면서, 안동이 한·영 양국 간 교류 협력의 상징적 장소이자 국제적 관광도시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앤드루 왕자는 문 대통령에 대한 엘리자베스 여왕의 각별한 안부 인사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또 앤드루 왕자의 '피치앳팰리스' 사업과 한국의 혁신성장 일환인 스타트업 정책이 궤를 같이하고 있다면서, 연말 런던에서 열리는 피치앳팰리스 결선에 한국 기업들이 좋은 성과를 거두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앤드루 왕자가 2014년부터 진행 중인 피치앳팰리스 사업은 경쟁을 통과한 스타트업 기업들에 투자유치 및 해외진출 기회를 부여하는 사업이다.

앤드루 왕자는 한국 스타트업 기업들의 번창은 한국인들의 명석함 덕분이라고 생각한다며 양국 간 스타트업 교류·협력 활성화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15 16: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