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여자바둑 드림팀, 3전 전승으로 천태산배 3연패 달성

최정과 후지사와 리나
최정과 후지사와 리나[한국기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한국 여자바둑 랭킹 1∼3위로 구성된 '드림팀'이 천태산배 3연패에 성공했다.

한국은 12일 중국 저장성 타이저우시 천태산온천호텔에서 열린 제8회 천태산배 세계여자바둑단체전 3회전 최종일 경기에서 일본을 3-0으로 제압했다.

첫날인 10일 중국을 3-0으로 완파한 태극낭자들은 11일 2차전에서 대만을 3-0으로 꺾은 데 이어 일본까지 3-0으로 누르며 '퍼펙트 우승'을 거뒀다.

일본전에서 1승만 올려도 우승을 확정할 수 있었던 한국은 김채영 5단이 우에노 아사미 2단에게 178수 만에 백 불계승으로 첫 승리를 알리면서 우승을 확정했다.

이어 오유진 6단이 셰이민 6단에게 161수 만에 흑 불계승했고, 주장 최정 9단이 후지사와 리나 4단에게 251수 만에 흑 불계승하며 완벽한 우승을 마무리했다.

이로써 한국 여자바둑은 천태산배 통산 5번째 우승을 일궜고, 특히 6회 대회부터 3년 연속 우승을 휩쓸었다.

한국을 이어 중국이 2승 1패로 준우승을 차지했고, 대만(1승 2패)과 일본(3패)이 각각 3위, 4위를 기록했다.

중국위기협회가 주최하고 천태현 인민정부가 주관하며 천태현 체육국과 천태현 바둑협회가 협력한 이번 천태산배 우승 상금은 30만 위안(약 5천100만원)이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12 18: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