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인영 "막말정치 삼가겠다…국회정상화 허심탄회 대화할 것"

송고시간2019-05-09 10:09

첫 정책조정회의 주재 "민생회복 최선"…"저부터 낙인찍기 삼가겠다"

"민생 위해 야당이 주도하는 것들도 좋다는 마음으로 절박하게 임할 것"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신임 원내대표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신임 원내대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김여솔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9일 "민생 회복이라는 정치 본연의 자리를 지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날 원내대표로 선출된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처음으로 주재한 정책조정회의에서 "자영업자와 중소기업, 청년을 위한 대책이 굉장히 시급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개인적으로 민생을 살릴 수 있다면 경우에 따라서 야당이 주도하는 것들도 좋다는 마음으로 절박하게 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원내대표는 특히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를 (오늘 오후에) 만나면 우선 한국당 입장을 경청하고 국회 정상화를 위한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누겠다"고 강조했다.

이 원내대표는 또 "원내대표 일을 시작하면서 세 가지를 잊지 않고 해야겠다"며 "민생에 몰두하고, 경청의 협치 정신을 견지하며, 멋진 정치 경쟁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총선이 1년이 채 남지 않았기 때문에 정당 간 경쟁이 불가피하지만 멋진 경쟁을 해야 한다"며 "국민은 민생과 미래를 두고 누가 먼저 혁신하는가, 정책을 놓고 누가 더 합리적인가 하는 모습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낙인찍고 막말하는 정치를 저부터 삼가겠다"며 "품격있는 정치를 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kong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