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야외활동 시 진드기 주의"…강원도 첫 SFTS 환자 발생

송고시간2019-05-08 22:27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지역에서 올해 처음 진드기 매개 감염병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환자가 발생했다.

야외활동시 진드시 주의
야외활동시 진드시 주의

야외활동시 진드기 주의[질병관리본부 제공]

강원도보건환경연구원은 원주에 거주하는 70대 여성에서 SFTS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8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보다 한 달가량 일찍 발생한 것이다.

SFTS는 주로 4∼11월에 발생한다.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린 후 고열과 소화기 증상(오심, 구토, 설사) 등이 나타난다.

야외활동 이후 2주 이내 고열, 구토 등의 이상 증세가 있으면 의료기관을 찾아 진료를 받아야 한다.

강원도 내에서는 지난 2013년 SFTS 첫 환자 발생 이후 2014년 4명, 2015년 15명, 2016년 29명, 2017년 39명, 2018년 35명 등으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강원도는 야외활동 시 긴 옷 착용과 외출 후 목욕, 옷 갈아입기 등 예방수칙 준수가 필요하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강원도보건환경연구원은 도내 전역에 기후변화 매개체 감시사업을 강화하고, 감염병 예방 교육 등을 지속해서 추진할 방침이다.

ha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