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50대 고혈압·당뇨 '조심'…60대 치아질환·70대 치매 많이 발병

심평원, 2018년 50세 이상 환자 분석…"연령별 관심 필요"
혈압
혈압[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50대는 고혈압과 당뇨, 60대는 치아, 70세 이상은 치매에 관심과 주의가 필요하다는 국가 질병 통계가 나왔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어버이날인 5월 8일을 앞두고 부모가 건강한 노년 생활을 위해 미리 대비하고 주의해야 할 질병 분석 결과를 7일 발표했다.

심평원에 따르면 지난해 병원을 찾은 50대 이상 환자들은 1인당 6.68개의 주요 질병으로 진료를 받았다. 연령별 주요 질병 개수를 보면 50대 5.49개, 60대 6.69개, 70세 이상 7.77개로 나타났다.

고혈압 연령대 증감률
고혈압 연령대 증감률[건강보험심사평가원 제공]

연령대 별 의료기관과 약국을 방문한 환자 수는 50대가 857만7천599명으로 가장 많았고, 60대 597만3천817명, 70세 이상 490만4천252명 순이었다.

1인당 진료비는 70세 이상이 478만6천652원으로 가장 많았고, 지난 10년간 연평균 증가율이 6.8%로 다른 연령층을 웃돌았다.

연령별 주요 질병을 보면 50대에서 고혈압과 당뇨병 환자가 급격히 늘어났다.

만성질환인 고혈압과 당뇨병 질환은 70세 이상에서 가장 많았다. 하지만 40대에서 50대에 접어들 때 고혈압은 126.5%, 당뇨병은 121.4% 급격히 늘어났다.

1인당 고혈압 진료비는 고혈압 12만2만452원으로 지난 10년간 연평균 1.6% 증가했고, 당뇨병은 22만6천883원으로 연평균 2% 신장했다.

50대에는 백내장, 퇴행성 관절염 환자도 40대와 비교해 각각 324.6%, 184.4%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당뇨병 연령대 증감률
당뇨병 연령대 증감률[건강보험심사평가원 제공]

60대가 되면 치아 치료가 늘어나는 것으로 분석됐다. 60대에는 50대보다 '치아·지지구조의 기타 장애'가 234.7% 증가했다.

65세부터 건강보험 적용이 가능한 임플란트 시술을 보면 지난해 65∼69세 환자가 26만5천830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들 치료비는 1인당 118만6천36원으로 집계됐다.

임플란트 성별 연령대별 환자수
임플란트 성별 연령대별 환자수[건강보험심사평가원 제공]

70세 이상부터는 치매에 관심과 주의가 요구된다. 지난해 치매로 병원을 찾은 70세 이상 환자는 47만1천929명에 이르렀다.

병원 이용 현황을 보면 '알츠하이머병에서의 치매'에 의한 70세 이상 환자의 입원은 60대보다 2천516.5% 증가했다. 외래진료도 1천271.9% 늘어났다. 이들의 1인당 진료비는 381만1천840원에 달했다.

70세 이상은 치매 이외에도 틀니 시술을 많이 받았다. 지난해 70세 이상 틀니 시술 환자는 14만2천699명으로 1인당 금액은 143만7천848원으로 나타났다.

50대 고혈압·당뇨 '조심'…60대 치아질환·70대 치매 많이 발병 - 5
치매 성별 연령대별 환자수
치매 성별 연령대별 환자수[건강보험심사평가원 제공]

ae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07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