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L&C 가구용 필름 친환경 인증 획득

송고시간2019-05-06 09:27

현대L&C '글로시아'
현대L&C '글로시아'

[현대L&C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현대L&C는 6일 합판 표면 마감재인 가구용 필름 '글로시아'가 글로벌 친환경 인증기관인 '컨트롤 유니온'으로부터 'GRS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컨트롤 유니온은 네덜란드에 본사를 둔 글로벌 친환경 인증기관으로, 세계 70개국 120여개 지사에서 농업·섬유·바이오연료·산림·수산·화장품 등 제품의 인증 및 검증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GRS 인증은 제품 소재에 20% 이상 재활용 원료를 포함하고, 생산 단계별로 재활용 원료 함량을 추적할 수 있는 제품에 부여하는 인증이다.

현대L&C의 글로시아는 제품 소재의 90%를 차지하는 PET(폴리에틸렌 테레프탈레이트·Polyethylene Terephthalate)의 78% 상당을 재활용 소재로 사용했다.

현대L&C는 협력사인 대양폴리머와 1년간 협업해 PET 재활용 기술을 확보했다.

이번 인증을 통해 글로벌 가구 시장에서 경쟁력이 강화될 것으로 현대L&C는 기대했다.

현대L&C 관계자는 "최근 제품 개발 시 기능성과 친환경성을 모두 갖추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며 "앞으로도 자원 순환에 도움이 되고 환경에도 친화적인 제품을 꾸준히 개발해 친환경 종합 건자재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