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CJ대한통운, 미국 물류업계 여성 리더 심포지엄서 소개

송고시간2019-05-06 09:26

CJ대한통운
CJ대한통운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CJ대한통운은 지난 1∼3일 미국 시애틀에서 열린 '2019 어썸 심포지엄'에 스폰서로 참여해 현지 물류업계 여성 리더에게 CJ그룹과 CJ대한통운을 소개했다고 6일 밝혔다.

'어썸'은 물류업계와 학계 여성 리더가 주축이 된 비영리단체다. CJ대한통운이 지난해 인수한 DSC로지스틱스 앤 드레이크 전 회장이 2013년 설립했고, 1천300명 이상의 글로벌 기업 리더가 활동 중이다.

이번 행사에는 스타벅스 최고 운영자 로즈 브루어와 전 우주비행사 캐디 콜맨을 비롯해 마이크로소프트, 인텔, 월마트, 힐튼 등 유수 글로벌 기업의 리더 350여명이 참여했다.

앤 드레이크 DSC로지스틱스 전 회장은 "지난해 8월부터 DSC로지스틱스는 CJ대한통운과 함께하게 됐으며, 이는 두 회사 모두에 적절한 타이밍과 선택이었다"며 "DSC는 CJ대한통운과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젤라 킬로렌 CJ아메리카 이사는 "CJ와 DSC의 서로 다른 리더십과 문화 융합을 강조하고 알리고자 이번 행사를 스폰서하게 됐다"며 "여성 리더십과 다양성을 존중하고 어썸을 지지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CJ대한통운은 DSC로지스틱스와의 시너지를 기반으로 미국 물류 시장에서 사업 확대를 본격화할 방침이다. CJ대한통운은 37개국 148개 도시에 진출했고, 266개의 해외 거점을 보유 중이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