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를 죽이려 한다' 조현병 40대, 마트·택시서 흉기 위협

송고시간2019-05-06 08:17

부산 남부경찰서 전경
부산 남부경찰서 전경

[부산경찰청 제공]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조현병과 공황장애 치료를 받은 전력이 있는 40대가 마트와 택시에서 흉기로 사람들을 위협하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6일 오전 2시 43분께 부산 수영구에 있는 한 마트에서 A(38) 씨가 흉기를 훔친 뒤 마트 직원 B(41) 씨에게 '너도 같은 편이지'라고 하면서 흉기를 마구 휘둘렀다.

B 씨는 재빨리 현장에서 피해 다치지 않았다.

이어 A 씨는 마트 밖으로 나와 지나가던 택시를 타고 운전기사 C(70) 씨에게 흉기로 위협하면서 '내 말대로 하지 않으면 죽인다'고 협박했다.

C 씨는 황령산 방향으로 달리던 중 때마침 음주단속 중인 경찰을 보고 차를 세우고 교통경찰관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된 A 씨는 조현병과 공황장애 치료를 받은 전력이 있으며 최근 교통사고로 수영구에 있는 한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던 중 '꿈속에서 나를 죽이려고 한다'며 병원 밖으로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특수협박 등 혐의로 A 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c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