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자유시민대학에 '외교 분야 평생교육강좌' 개설

송고시간2019-05-06 11:15

베트남·덴마크·브라질·프랑스 대사관 연계 교육

'국민외교 열린캠퍼스' 포스터
'국민외교 열린캠퍼스' 포스터

[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서울시민을 위한 평생학습기관인 서울자유시민대학에 외교 분야 평생교육 강좌를 개설한다고 6일 밝혔다.

시는 외교부와 협력해 베트남, 덴마크, 브라질, 프랑스 등 4개국 주한 대사관과 연계한 '국민외교 열린캠퍼스'를 이달부터 연말까지 운영한다.

전·현직 대사, 관련 학과 교수 등 외교 전문가가 직접 강사로 나서 외교 관련 주제를 놓고 강의·토론한다.

서울 주재 대사관과 문화원 등 외교시설을 방문해 체험하는 현장수업도 열린다.

수강생들은 강의 수료 후 서울자유시민대학 내 연구모임인 '시민연구회'에 소속돼 외교 관련 연구모임을 이어나갈 수 있다.

첫 강좌인 '베트남 대사관 연계 시민대학'은 이달 14일부터 내달 14일까지 총 5차례에 걸쳐 열린다. 이어서 덴마크, 브라질, 프랑스 순으로 개강할 예정이며 일정은 정해지면 공지한다.

수강을 희망하는 서울시민은 오는 12일까지 '서울시평생학습포털'(http://sll.seoul.go.kr)에서 신청하면 된다.

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