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2019청소년] 알바해본 중고생 9%…음식점·웨딩홀 최다

작년 중고생 아르바이트 평균시급 7천785원, 2년새 18%↑

(세종=연합뉴스) 이 율 기자 = 지난해 중·고등학생 중 9.0%는 아르바이트 경험이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중고생이 아르바이트를 한 곳은 음식점이나 웨딩홀 등이 가장 많았다.

이를 통해 받은 평균 시급은 7천785원으로 크게 올랐지만, 아르바이트 경험률은 하락했다.

음식점
음식점[촬영 이세원]

1일 통계청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9 청소년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중고생 중 아르바이트를 한 적이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9.0%를 기록했다.

2016년(11.3%)에 비해 중고생의 아르바이트 경험률은 2.3%포인트 줄어들었다.

남학생(8.7%)보다는 여학생(9.4%)이 아르바이트 경험률이 높았다.

고등학생의 아르바이트 경험률은 15.0%로 중학생(1.8%)보다 훨씬 높았다.

아르바이트해본 중고생의 일주일 평균 근로일수는 2.7일, 일일 근로시간은 6.2시간이었다. 또 평균 시급은 7천785원으로 2016년 6천575원에서 2년 만에 18.4% 뛰었다.

이는 지난해 최저임금이 7천530원으로 전년 대비 16.4% 상승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평균 근로일수나 근로시간은 같은 기간 소폭 감소했다.

음식점
음식점[촬영 이세원]

중고생 아르바이트 경험은 업종별로는 음식점·식당·레스토랑이 45.9%로 가장 많았고, 뷔페·웨딩홀·연회장이 14.1%, 전단지 배포가 7.8%, 패스트푸드점이 6.5%, 편의점이 6.2%로 뒤를 이었다.

지난해 5월 기준 15∼24세 청년층 취업 경험자의 취업 경로는 신문·잡지· 인터넷 등 응모 30.3%, 공개채용시험 20.8%, 가족·친지소개·추천 18.7% 순이었다.

한편 지난해 15∼24세 고용률은 26.2%로 전년보다 1.0%포인트 떨어진 것으로 집계됐다. 15∼24세 실업률은 10.5%로 전년보다 0.2%포인트 상승했다.

반면에 25∼29세 고용률은 70.2%로 전년보다 1.5%포인트 상승했고, 실업률도 8.8%로 0.7%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자식 세대인 20대(20∼29세) 취업자 수는 366만9천명, 부모세대인 50대(50∼59세) 취업자 수는 634만6천명으로 전년보다 각각 9천명, 4만4천명 늘어난 가운데, 주된 종사 직종 순위에 차이가 뚜렷했다.

자식 세대인 20대는 주로 전문가 및 관련종사자(28.7%), 사무종사자(24.0%), 서비스종사자(14.8%) 취업자 비중이 높았다.

반면에, 부모세대인 50대는 장치 기계 조작 및 조립종사자(14.9%), 단순노무종사자(14.8%) 취업자 비중이 높아 주된 근무직종이 자식 세대와 달랐다.

2017년 기준 5인 이상 규모 사업체의 상용근로자 중 20∼24세 근로자의 월평균 임금은 185만5천원으로 전년보다 2.0% 증가했다. 25∼29세는 235만2천원으로 전년보다 3.1% 늘었다.

yulsid@yna.co.kr

[2019청소년] 알바해본 중고생 9%…음식점·웨딩홀 최다 - 3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01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