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희대치과병원, IT 플랫폼 기반 '치과종합검진센터' 개설

"영상검사 활용해 구강질환 예방…치과 종합검진 표준화 기대"
경희대치과병원, '치과종합검진센터' 개설
경희대치과병원, '치과종합검진센터' 개설[경희대치과병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경희대치과병원은 치아와 잇몸 상태, 구강구조, 저작기능 등을 검진할 수 있는 '치과종합검진센터'를 개소했다고 29일 밝혔다.

치과종합검진센터의 검진 영역은 ▲ 치아 및 치주 관련 기본검진 ▲ 턱관절 및 구강 내 질환 검진 ▲ 구강암 검진 ▲ 부정교합 및 동적인 구강기능 검사 등이다.

그동안 일반적인 구강검진은 맨눈으로 치아의 외형 등을 살펴보는데 머물러 있어 치주질환, 우식증, 턱 구조 장애 등 주요한 구강질환을 확인하는 데 한계가 있었다.

센터는 파노라마 촬영, 개인맞춤형 정밀검사 등으로 구강질환을 예방한다는데 초점을 두고 있다. 임상검사와 더불어 형광분석검사촬영, 영상촬영(파노라마 등) 등을 활용해 기존에 육안으로만 하던 검사의 한계를 극복한다는 방침이다.

또 센터는 '블록체인 기반 치과검진 EMR 시스템' 등 IT 플랫폼을 도입했다.

이는 진단의 정확도와 편리성을 높이기 위한 시스템이다. 문진표 작성 시 전신건강상태, 구강건강 인식도 및 습관 등 모든 설문을 전산화해 의료진이 필요한 정보를 손쉽게 파악하고, 진단결과를 여러 진료과가 원활하게 공유하도록 돕는다.

황의환 치과병원장은 "센터는 의과계에 구축된 '건강의학센터'와 동일한 개념으로 국민의 구강질환 예방을 목표로 한다"며 "대학치과병원으로서 종합검진 개념의 치과 표준화를 통해 국민 구강건강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병원은 중국 하얼빈제2병원과 '경희치과종합검진센터 및 바이오급속교정 시스템 수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하얼빈제2병원에 경희대치과병원의 치과 검진과 교정시스템 도입을 추진한다.

ae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29 12: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