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야간개장하고 아이돌 공연하고…올해 보령머드축제 더 풍성

보령시, 보령머드축제 세부 계획 확정
2018년 보령머드축제 장면
2018년 보령머드축제 장면[보령시 제공=연합뉴스]

(보령=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오는 7월 충남 보령시 대천해수욕장 일원에서 열리는 '2019 보령머드축제'에 야간개장이 처음 도입되고, 축제 기간 역대 최강의 K팝 아이돌 공연이 펼쳐진다.

보령시는 26일 이런 내용을 담은 '제22회 보령머드축제 세부 계획'을 확정, 발표했다.

먼저 더 많은 관광객이 축제장을 찾을 수 있도록 축제 기간(7월 19∼28일) 이틀간(25∼26일) 오후 9시까지 머드체험존을 야간 개장한다.

지난해 처음 도입한 익사이팅 머드 장애물 극기체험 머드런은 머드체험존으로 이동해 운영한다. 지난해에는 체험존과 150여m 떨어진 머드랜드 옆 공터에서 진행됐다.

시민과 관광객이 함께 어울려 머드대포와 물주머니를 던지는 '몹신(Mob-Scene)'이 키즈존에도 설치된다. 지난해까지는 성인존에만 설치됐었다.

축제 개막 1주일을 앞둔 7월 13일에는 대천해수욕장 일원에서 '해상 불꽃쇼'도 펼쳐진다.

특히 대한민국 최고의 글로벌 축제에 걸맞게 해양머드박람회 부지에서는 역대 최고의 아이돌 가수가 무대에 서는 'K팝 슈퍼콘서트'가 마련된다.

이밖에 대천해수욕장 차 없는 거리에는 보드게임 '블루마블'과 유명 온라인게임 '모두의 마블'을 콘셉트로 한 머드 테마거리 '머드의 마블 거리'가 조성되고, 세계 각국의 음식을 맛볼 수 있는 '글로벌 푸드존'도 설치, 운영된다.

지난해 보령머드축제 야간공연 장면
지난해 보령머드축제 야간공연 장면[보령시 제공=연합뉴스]

김동일 보령시장은 "올해 보령머드축제는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의 전초전이자 보령이 대한민국의 대표 관광지임을 다시 한번 국내외에 알리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며 "머드축제가 성공적으로 치러질 수 있도록 행정력을 쏟겠다"고 말했다.

sw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26 11: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