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담배판매 궐련 3%↓·전자담배 33%↑…"대체효과 뚜렷"

1분기 전체 담배판매량 0.2%↓…제세부담금 2조2천억 걷혀

(세종=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올해 1분기 궐련 판매는 줄었지만, 궐련형 전자담배가 그만큼 더 팔리며 전체 판매량은 크게 변화가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전자담배 흡연
전자담배 흡연[연합뉴스TV 제공]

26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올해 1분기 담배판매량은 7억8천270만갑으로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0.2% 감소했다.

담뱃값 인상 전인 2014년 1분기와 비교하면 17.0% 감소했다.

세부적으로 보면 궐련 판매량은 6억9천70만갑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3.4% 감소했다. 2014년 1분기와 비교하면 26.8% 줄었다.

2017년 5월 판매를 시작한 궐련형 전자담배의 올해 1분기 판매량은 9천200만갑으로 1년 전보다 33.6% 증가했다.

올해 1분기 전체 담배판매량 내 궐련형 전자담배의 비중은 11.8%였다. 2017년 2분기 0.2%에 불과했지만, 꾸준히 증가하며 작년 4분기에는 처음으로 10%(11.5%)를 넘어섰고 또다시 증가했다.

기재부 관계자는 "궐련 판매 감소분을 궐련형 전자담배 증가분이 대체하며 전체 판매량은 큰 변화가 없었다"며 "이런 흐름은 궐련형 전자담배 판매 시작 이후 지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담배 반출량을 기준으로 부과하는 제세부담금은 올해 1분기 2조2천억원으로 1년 전 2조6천억원보다 16.0% 감소했다.

2vs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26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