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유천 오늘 구속여부 판가름…영장실질심사 받아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가수 겸 배우 박유천(33) 씨에 대한 구속 여부가 26일 결정된다.

지난 17일 박유천 씨가 마약 투약 혐의에 대한 경찰 조사를 위해 경기도 수원시 경기남부지방청으로 출석하는 모습.
지난 17일 박유천 씨가 마약 투약 혐의에 대한 경찰 조사를 위해 경기도 수원시 경기남부지방청으로 출석하는 모습.[연합뉴스 자료사진]

수원지방법원은 이날 오후 2시 30분께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받는 박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연다.

박씨의 구속 여부는 이날 저녁께 결정될 전망이다.

박씨는 올해 2∼3월 전 연인인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31) 씨와 함께 3차례에 걸쳐 필로폰 1.5g을 구매하고 이 가운데 일부를 5차례에 걸쳐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지난 23일 박 씨 체모에서 필로폰이 검출됐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검사 결과 등을 토대로 박 씨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현재 박씨는 마약 투약 혐의를 줄곧 부인하고 있다.

[그래픽] 박유천, 국과수 마약검사서 '양성' 반응…경찰, 구속영장 신청
[그래픽] 박유천, 국과수 마약검사서 '양성' 반응…경찰, 구속영장 신청[연합뉴스 자료사진]

박씨와 황씨는 과거 연인 사이로 박 씨는 지난 2017년 4월 황 씨와 같은 해 9월 결혼을 약속했다고 알렸지만, 이듬해 결별했다.

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26 05: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