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방정환 탄생 120주년 '어린이' 잡지 특별전시회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기자 = '어린이의 영원한 벗' 소파 방정환 탄생 120주년을 기념해 소파가 발간하던 아동 잡지 '어린이' 복각본과 관련 자료를 모은 전시회가 열린다.

보리출판사와 한국방정환재단은 어린이날이 있는 5월 한 달간 전국 도서관 7곳에서 잡지 '어린이' 복각본, '어린이' 잡지 표지와 일부 내용, 소파가 펴낸 다른 도서들과 그의 연보 등을 전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아울러 보리출판사가 2005년 12월 창간해 현재까지 펴낸 어린이 잡지 '개똥이네 놀이터' 전권(162권)을 함께 전시한다.

전시장은 제천기적의도서관(충북 제천시), 청주기적의도서관(충북 청주시), 김해기적의도서관(경남 김해시), 서귀포기적의도서관(제주 서귀포시), 광주이야기꽃도서관(광주광역시), 금산기적의도서관(충남 금산시), 부산강서기적의도서관(부산광역시)이다.

잡지 '어린이' 특별전시회 포스터
잡지 '어린이' 특별전시회 포스터보리출판사 제공

소파는 천대받고 학대받던 아동의 인권을 보호하고자 '어린이'라는 존칭어를 만들어 널리 알리고 세계 최초로 '어린이날'을 정했다. '어린이 인권선언'도 발표하고 어린이 운동을 이끌었다.

잡지 '어린이' 외에도 '개벽', '부인', '신여성', '별건곤', '학생' '혜성' 등 잡지를 펴낸 그는 1931년 서른두 살 젊은 나이로 타계했다.

국내 최초 아동 잡지인 '어린이'는 1923년 3월 20일 창간돼 당시 3만 명이 넘는 독자를 자랑했다. 당시 인구가 2천만 명이 안 되고 세계에서 가장 가난한 나라 중 하나였다는 점을 고려할 때 엄청난 인기를 누린 잡지다.

lesl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24 16: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