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채영, 오청원배 세계여자바둑 2년 연속 우승 도전

김채영 5단
김채영 5단[한국기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김채영 5단이 제2회 오청원배 세계여자바둑대회 타이틀 방어에 나선다.

김채영은 오는 27일부터 29일까지 중국 푸저우에서 열리는 제2회 오청원배 세계여자바둑대회 본선에 출전한다.

김채영은 지난해 이 대회 결승에서 '최강' 최정 9단을 꺾고 초대 챔피언에 올랐다. 또 개인 첫 세계대회 우승을 달성했다.

김채영은 국내 여자바둑 랭킹 1위 최정, 김혜민 8단, 오유진 6단, 오정아 4단, 조승아 2단과 함께 태극마크를 달고 우승에 도전한다.

주최국 중국에서는 위즈잉 6단, 루이나이웨이 9단, 왕천싱·리허 5단, 가오싱·루민취안 4단, 왕솽 3단 등 7명이 출전한다.

일본은 셰이민 6단, 만나미 나오·후지사와 리나 4단, 우에노 아사미 2단, 뉴에이코 2단이 나서며, 대만에서는 위리쥔·양쯔쉔 2단이 출전한다.

미주 4명, 유럽 4명은 26일 자체 예선을 벌여 본선 24강에 진출할 4명을 가린다.

본선 경기는 27일 24강, 28일 16강, 29일 8강 일정으로 열린다. 준결승과 결승 3번기는 11월로 예정됐다.

우승 상금은 50만 위안(약 8천500만원), 준우승 상금은 20만 위안(약 3천400만원)이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23 17: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