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 낮 최고 28도 '초여름'…중부지방은 미세먼지 '나쁨'

'봄이 가네'
'봄이 가네'(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최고기온 23도를 기록한 서울 경복궁에서 외국인들이 봄을 즐기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월요일인 22일 전국이 맑은 가운데 평년보다 기온이 높아 초여름 같은 날씨가 예상된다.

다만 중부 지방은 미세먼지 농도가 높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0.8도, 인천 10.3도, 수원 8.9도, 춘천 10.1도, 강릉 9.1도, 청주 12.8도, 대전 12.4도, 전주 12.7도, 광주 13.9도, 제주 17.7도, 대구 12.5도, 부산 14.4도, 울산 12.6도, 창원 12.7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8도, 수원 28도, 대전 28도 등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 25도 이상으로 오르며 평년(17∼22도)보다 4∼7도 높아 다소 더울 것으로 보인다. 내륙 지역은 낮과 밤의 기온 차도 10∼18도까지 벌어져 건강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반면 강원 영동과 경상 동해안은 낮 최고 기온이 20도 이하로 평년보다 낮아 선선할 것으로 전망된다.

대기질통합예보센터는 이날 서울·인천·경기남부·충남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까지 오르겠다고 내다봤다.

다른 지역은 '보통'으로 예상되지만 경기북부·대전·세종·충북·부산·대구·울산·경남은 오전 한때 '나쁨'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예보됐다.

센터는 "대기 확산이 원활해 대기 상태가 대부분 '보통' 수준이겠으나 오전에 중서부지역과 대부분 영남지역에서 대기 정체로 국내 생성 미세먼지가 축적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앞바다에서 0.5∼1.5m, 동해 앞바다에서 0.5∼1.0m, 서해 앞바다에서 0.5m로 일겠다. 먼바다에서는 남해와 동해에서 0.5∼2.0m, 서해에서 0.5∼1.5m의 물결이 예상된다.

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22 05: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