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원순 "노무현 더 그리워져…'사람 사는 세상' 실현할 것"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이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뜻을 이어받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노 전 대통령 추모작 관람 온 박원순
노 전 대통령 추모작 관람 온 박원순(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이 17일 오후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작'노무현과 바보들'VIP 시사회에 참석했다.

박 시장은 17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맞아 개봉하는 영화 '노무현과 바보들'의 VIP 시사회에 참석했다.

박 시장은 영화 관람 전 포토월 앞에 서서 "잊히지 않고 더 그리워지는 사람이 있다"며 "노 전 대통령은 우리에게 새로운 세상이 가능하다고 가르쳐줬다"고 말했다.

이어 무대인사에서 "노 전 대통령은 반칙과 특권에 저항하고 늘 상식을 지키려고 노력했던 정치인이었다"며 "이 영화가 그가 꿈꿨고 아직 오지 않은 '사람 사는 세상'을 일궈가자고 다짐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영화는 노 전 대통령을 그리워하는 사람들의 기억을 담아 오는 18일 개봉한다.

박 시장은 영화 속 인터뷰이로 출연해 노 전 대통령과의 일화를 소개한 것을 계기로 시사회에 참석했다.

j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17 18: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