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국서 디지털 독서 선호 60% 넘어…종이책의 1.5배

오디오북 이용자도 급증
중국 톈진 빈하이신구 도서관 [신화=연합 자료사진]
중국 톈진 빈하이신구 도서관 [신화=연합 자료사진]

(베이징=연합뉴스) 김윤구 특파원 = 중국에서 스마트폰을 포함한 디지털 기기를 이용한 독서를 선호하는 사람이 60%를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종이책을 선호하는 사람은 점점 줄고 있다.

17일 신화통신 등에 따르면 중국신문출판연구원이 지난해 8∼12월 1만9천683명을 상대로 설문 조사한 결과 종이책을 선호한다고 응답한 사람은 38.4%로 2017년의 45.1%보다 6.7% 포인트 낮아졌다.

반면 스마트폰으로 책을 읽는 것을 선호하는 사람은 40.2%로 전년보다 5.1% 포인트 높아졌다. 스마트폰이 종이책을 앞지른 것이다.

스마트폰 외에도 컴퓨터나 노트북(12.8%), 아마존 킨들 같은 전자책 기기(7.7%)까지 포함하면 디지털 독서방식을 더 좋아하는 사람은 60.7%로 종이책의 1.5배에 이르렀다.

다만 중국인은 온라인에서 뉴스 읽기와 소셜미디어 활동, 동영상 보기를 주로 하며 책 읽기에 몰두하는 일은 상대적으로 적은 편이다.

한편 중국에서 오디오북을 이용하는 사람은 약 26%로 빠르게 늘고 있다. 스마트폰 앱으로 듣는 것이 주된 방식이다.

y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17 14: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