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포시, 지역화폐 발행…모바일·카드 동시 사용 가능

(김포=연합뉴스) 김명균 기자 = 김포시가 17일부터 김포시 지역화폐인 김포페이를 모바일 및 카드형으로 발행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김포페이 설명서
김포페이 설명서김포시 제공

김포시는 지난달 18일부터 모바일형 지역화폐를 시범 운영하면서 가맹점을 모집해 왔다. 이날부터는 김포페이 모바일 회원가입자를 대상으로 실물카드 발급도 지원하며 앱에서 신청하면 된다.

하나의 플랫폼에서 모바일과 카드 결제 방식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이다.

김포페이는 KT의 블록체인 기반 지역화폐인 플랫폼 '착한페이' 서비스를 통해 발행한다.

현재 국내에서 유통되고 있는 대다수의 지역화폐는 종이 형태의 지류형 상품권으로 사용이나 환전이 불편하고, 음성적인 유통이 가장 큰 문제점으로 꼽힌다. 종이 제작에 따른 유통 비용이 많이 들어간다는 단점도 있다.

김포페이는 이러한 지류형 지역화폐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모바일 앱 기반의 상품권 발행 및 QR코드 결제방식을 적용했다.

IT 취약계층을 위해 KEB하나카드와 플랫폼을 연동한 체크카드를 발행해 지역화폐를 하나카드 가맹점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김포페이는 착한페이 앱을 실행하고, QR코드를 읽은 후 금액을 입력하는 3단계의 간단한 결제 과정을 적용했다.

가맹점주는 착한페이 앱을 통해 결제된 김포페이를 즉시 원하는 계좌로 현금 환전할 수 있고, 가맹·결제 수수료가 없어 경영 부담을 덜 수 있다.

김포시는 이달 중에 소비자가 김포페이를 구매(충전)할 때 10%의 할인 혜택을 준다.

km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17 13: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