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북 경주 자동차부품공장 화재…인근 야산까지 태워(종합)

송고시간2019-04-16 06:45

공장 화재(일러스트)
공장 화재(일러스트)

[정연주 제작]

(경주=연합뉴스) 홍창진 김선형 기자 = 밤사이 경북 경주시 한 자동차 부품공장에서 난 불로 인근 공장과 야산까지 피해를 봤다.

16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15일 오후 10시 7분께 경북 경주시 외동읍의 한 자동차부품공장에서 불이 났다.

불은 이 공장 1개동(695㎡)을 모두 태우고 주변 다른 공장 1개동(1천㎡) 일부도 태웠다.

불길은 주변 야산에까지 번져 잡목 등 0.7㏊(7천㎡)가 불에 탔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등 소방장비 42대와 382명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벌였다.

두 공장에 난 불은 이날 오전 5시 46분께 완전히 꺼졌다.

산불은 이보다 앞선 오전 1시 20분께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realism@yna.co.kr

[경주소방서 제공]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_Zg-DAla-Vc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