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산서 세월호참사 5주기 기억식…오후 3시 1분간 추모사이렌

교육부장관 등 5천명 참석, 단원고서도 다양한 추모 행사

(안산=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세월호참사 5주기를 맞아 16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일원에서 대규모 추모 행사가 마련된다.

세월호 참사 5주기 기억식
세월호 참사 5주기 기억식[안산시 제공=연합뉴스]

안산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경기도 안산시 화랑유원지에서 사단법인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위원장 장훈)와 4.16재단(이사장 김정헌)이 공동 주관하고, 교육부·행정안전부·해양수산부·경기도·경기도교육청·안산시가 지원하는 기억식이 열린다.

이날 추모 행사에는 유가족과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문성혁 해양수산부장관, 이재명 경기지사, 이재정 도 교육감, 윤화섭 안산시장, 각 정당 대표 및 국회의원, 시민 등 5천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참석자들은 당시 참사로 희생된 261명의 단원고 학생 및 교사를 추모하고, 안전사회를 염원할 예정이다.

기억식은 오후 3시 안산시 전역에 1분간 울리는 추모사이렌을 시작으로 희생자 추모 묵념, 유 부총리와 장훈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위원장 등의 추도사, 기억 공연, 추도시 낭송, 기억 영상, 기억편지 낭송, 기억 합창 순으로 진행된다.

잊지 않고 기억하겠습니다
잊지 않고 기억하겠습니다(안산=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세월호참사 5주기를 이틀 앞둔 14일 오전 경기도 안산시 단원고 4.16기억교실을 찾은 시민들이 교실을 둘러보며 희생자들을 추모하고 있다. 2019.4.14

단원고에서도 학생회 주관으로 이날 오전 내내 다양한 추모 프로그램이 이어진다.

학생들은 학급별로 추모 엽서와 노란 리본을 만들며 선배들을 기억하는 시간을 갖는다.

희망하는 학생과 학부모 등에 한해 오전 10시 학교 단원관에서 '5주기 세월호참사 추모 행사'도 진행된다.

또 점심 식사 후 학생들은 사고 당시 2학년 교실 모습을 그대로 재현한 안산교육지원청 내 '기억교실'을 방문, 희생한 선배들을 기릴 예정이다.

kw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16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