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돌풍' 배드민턴 공희용-김혜정, 싱가포르오픈 결승행(종합)

송고시간2019-04-13 19:07

안세영과 김재환-강민혁은 베트남 인터내셔널챌린지 결승에

배드민턴 여자복식 공희용(좌)-김혜정(우)
배드민턴 여자복식 공희용(좌)-김혜정(우)

[요넥스코리아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배드민턴 여자복식 공희용(전북은행)-김혜정(MG새마을금고)이 싱가포르오픈 배드민턴선수권대회 결승에 진출했다.

세계랭킹 47위 공희용-김혜정은 13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슈퍼시리즈 500 대회인 싱가포르오픈 4강전에서 세계랭킹 55위 류쉬안쉬안-샤위팅(중국)을 2-0(21-15 21-15)으로 가볍게 제압하고 결승에 올랐다.

공희용-김혜정은 16강전에서 세계랭킹 3위 마쓰토모 미사키-다카하시 아야카(일본)를, 8강전에서는 세계랭킹 13위 마쓰야마 나미-시다 지하루(일본)를 차례로 2-0으로 완파해 돌풍을 일으켰다.

특히 이들은 32강전에서도 쉬야칭-후링팡(대만)을 2-0으로 꺾는 등 이번 대회에서 한 게임도 내주지 않고 승승장구하고 있다.

공격적인 플레이가 강점인 공희용은 지난 1, 2월 김소영(인천국제공항)과 호흡을 맞춰 인도네시아 마스터스 은메달, 스페인 마스터스 금메달을 획득한 데 이어 올해 두 번째 국제대회 우승에 도전한다.

공희용-김혜정은 14일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2위 마쓰모토 마유-나가하라 와카나(일본)와 우승 대결을 펼친다.

대표팀의 신예 선수들이 출전한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베트남 인터내셔널 챌린지에서는 여자단식 유망주 안세영(광주체고)과 남자복식 김재환(인천국제공항)-강민혁(삼성전기)이 결승에 진출했다.

abb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