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지원 "문대통령, 어두운 결과 가지고 와…좋은 합의 못한 듯"

송고시간2019-04-12 15:44

한미정상회담 결과에 "아쉽다" 평가…"美 과거로 회귀 않겠다고 한 건 큰 성과"

박지원 의원
박지원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차지연 기자 =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은 12일 한미정상회담에 대해 "좋은 합의는 못 한 것 같다. 아쉬움이 남는다"고 평가했다.

1차 남북정상회담 성사의 주역으로 꼽히는 박 의원은 이날 BBS 라디오 '이상휘의 아침저널'에 출연해 "금강산 관광, 개성공단 재개 등 남북 간 경제협력 문제에 대해 사실상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노(No)'를 하고 비핵화의 진전 상태를 보고 하겠다고 해서 (문재인 대통령이) 참 어두운 결과를 가지고 오시는 것 같다"며 이렇게 말했다.

박 의원은 "남북 간, 북미 간에 '톱다운' 방식으로 한다는 것은 계속돼왔다"며 "이번에 새삼스럽게 확인한 것 정도"라고 덧붙였다.

박 의원은 "(회담 결과에) 구체적인 내용이 없다. 사실 하노이 북미정상회담의 범주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며 "트럼프 대통령의 분명한 입장은 완전한 비핵화, 불가역적 비핵화를 요구하고 선(先) 경제협력은 없다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다만 그는 "(미국이 대북제재와 관련해) 현재의 수준을 유지하겠다고 한 것, 대북 문제에 대해 미국이 과거로 돌아가지 않겠다고 한 것은 큰 성과"라고 덧붙였다.

이어 "문 대통령이 물밑 접촉이나 남북정상회담을 서둘러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트럼프 대통령의 확고한 입장을 전달하면서 중재자 역할을 할 수 있는 공간은 만들었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charg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