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靑, '文대통령 강원산불 당일 행적' 가짜뉴스 고발키로

송고시간2019-04-11 12:15

노영민 비서실장 명의 고발…허위조작정보 대응팀도 구성키로

산불 피해 상황 점검하는 문 대통령
산불 피해 상황 점검하는 문 대통령

(속초=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산불로 인해 피해를 입은 강원도 속초시 장천마을을 방문해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2019.4.5 xyz@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청와대는 강원 산불 당일 문재인 대통령의 행적과 관련한 가짜뉴스에 대해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명의로 고발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공지 메시지를 보내 "노영민 비서실장 명의로 본 사안에 대해 고발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노 실장은 청와대 내에 허위조작정보 대응팀을 구성해 가동할 것을 지시했다"고 밝혔다.

노 실장은 이날 오전 참모진과의 회의 자리에서 "강원 산불화재 당일 대통령 행적에 대한 허위조작정보에 대해서 신속하고 단호하게 대응해야 한다"며 "엄정한 법 집행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고 고 부대변인이 전했다.

청와대가 지목한 가짜뉴스는 문 대통령이 산불이 발생한 지난 4일 저녁 '신문의 날' 행사를 마치고 언론사 사장과 술을 마셨다는 등의 내용이다.

앞서 고 부대변인은 지난 9일 가짜뉴스 최초 유포지로 유튜브 방송인 '진성호 방송'과 '신의 한수'를 거론하며 "청와대는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로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청와대가 고발 진행에 더해 대응팀까지 구성하며 가짜뉴스에 강력 대응하는 것은 왜곡된 주장이 증폭돼 자칫 국민에게 사실처럼 받아들여질 가능성을 원천 차단하겠다는 의지가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yu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