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 대통령 "한반도 평화가 철도를 통해 항구적으로 이어지길"

송고시간2019-04-11 11:44

김현미 국토부 장관 "유라시아로 열차가 자유롭게 왕래하길 기대"

국제철도협력기구 사장단회의서 발언하는 김현미 장관
국제철도협력기구 사장단회의서 발언하는 김현미 장관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11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국제철도협력기구(OSJD) 사장단회의 개회식에 참석해 인사하고 있다.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한반도 평화가 철도를 통해 항구적으로 이어지길 희망한다"며 "동아시아 철도공동체가 다자평화안보체제의 출발점이 되길 기대하며, 남북철도를 다시 잇는 노력은 유라시아 '철의 실크로드'를 완성하는 마침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34회 국제철도협력기구(OSJD) 사장단회의 개회식에서 영상을 통해 이같은 축하 메시지를 전달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개회식에 참석해 각국 대표단을 환영하고 감사 메시지를 전했다.

OSJD 사장단회의는 OSJD 정회원국의 철도 운영기관 대표들이 참석하는 회의로, 지난해 우리나라가 OSJD 정회원으로 가입한 뒤 처음으로 국내에서 열리는 행사다.

김현미 장관은 환영사에서 "대한민국의 OSJD 가입은 국제철도를 다시 운행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대한민국의 가입을 지지해 준 회원국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아울러 철도 노선 남북 공동조사, 남북철도 착공식 개최 등 남북철도 연결과 관련한 그간 정부의 노력을 소개하며 "남북철도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돼 아시아의 동쪽 끝인 대한민국에서 유라시아에 위치한 OSJD 회원국 곳곳으로 열차가 자유롭게 왕래하게 되는 날이 조속히 오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