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넘어져도 다시 일어나'…전주서 실패박람회 5월 31일 개막

송고시간2019-04-11 11:26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다양한 실패경험을 공유하고 자산 삼아 재도전을 응원하는 실패박람회가 오는 5월31일부터 사흘간 전주에서 열린다.

실패박람회
실패박람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시는 행정안전부와 함께 '실패는 두 번째 기회'를 주제로 '2019 실패박람회'를 한옥마을 일대에서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실패박람회는 국민 숙의 토론, 실패사례 공모전, 재도전 정책마당으로 나뉘며 다양한 전통문화 공연도 준비된다.

국민 숙의 토론은 '문화예술 관련 실패'를 주제로 각 분야의 예술인 300여명이 참여해 다양한 실패경험을 공유한다.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한 '실패사례 공모전'에는 자신의 특별한 실패사례 및 극복 후기를 공유하고 싶은 전주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를 위해 시는 이달 26일까지 '실패사례 공모전'을 연 뒤 대상에 300만원과 행안부 장관상 등을 주고 박람회 개막식 때 우수 사례로 소개할 예정이다.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 홈페이지(www.jeonju.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 박람회 기간에는 전주 고용·복지 플러스센터,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 등 관내 15개 공공기관이 참여하는 '재도전 정책마당'이 펼쳐진다.

정책마당은 재도전을 위한 상담과 함께 창업과 채무, 대학진학, 저소득 일자리, 경력단절 문제 등에 대해 맞춤형 서비스를 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전주시 관계자는 "문화예술인, 청년, 소상공인, 사회적기업 등 각계각층이 모여 절망 속에서 희망을 찾고 실패를 어떻게 성공으로 바꿨는지 재조명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