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인 65%, 일자리정책 '실효성 없다'"-경제개혁硏 설문

송고시간2019-04-11 11:31

(서울=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성인 10명 중 6명꼴로 정부의 일자리정책이 일자리를 늘리는 데 실효성이 없는 것으로 생각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11일 경제개혁연구소가 한길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6∼9일 전국 성인 1천명을 설문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정부 정책이 일자리 수를 늘리는 데 실효성이 있느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65.0%가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그렇다'는 응답은 25.4%에 그쳤다.

지난해 9월 같은 내용의 조사와 비교하면 실효성이 없다는 응답이 4.6%포인트 늘었다.

정부 정책이 고용 안정이나 차별 해소 등 일자리 질을 높이는 데 효과가 있다고 평가하느냐는 질문에도 응답자의 63.3%가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그렇다'는 응답은 29.3%에 그쳤다.

경제개혁연구소는 "정부의 일자리정책에 대한 평가가 전반적으로 나빠진 가운데 지난 조사에서는 비교적 우호적으로 답한 30대 및 생산직 사이에서도 부정적 여론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설문에서는 세금정책이 '부유층에 유리하다'(41.0%)는 응답이 '서민에 유리하다'(29.7%)는 응답보다 많이 나왔다.

또 현 정부의 기업정책에 대해서도 '대기업 중심'(37.7%)이 '중소기업 중심'(28.4%)보다 응답률이 높게 나타났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일자리 정책 실효성 설문조사
일자리 정책 실효성 설문조사

[경제개혁연구소 제공]

mskwa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