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농식품 벤처 보육서비스, 업체·지원금 2배로 확대

송고시간2019-04-11 06:00

전주 한옥마을에 벤처제품 판매관 '마켓 영농하게' 3호점 개관

전주 한옥마을에 농식품 벤처창업 제품판매관 개관
전주 한옥마을에 농식품 벤처창업 제품판매관 개관

[농림축산식품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농식품 벤처·창업 기업 육성을 위한 지원 규모를 대폭 늘렸다고 11일 밝혔다.

우선 올해 예산 규모는 121억원으로 지난해 74억원보다 64% 증액됐다.

5년 미만 농식품 창업기업을 선발해 사업화 자금과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창업보육 서비스의 대상 업체는 지난해 97개에서 올해 227개로 2배 이상으로 늘어났다.

사업화 자금 지원 규모도 지난해 최대 1천만원에서 올해 2천만원으로 인상했다.

벤처·창업 기업이 크라우드 펀딩을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영상 제작부터 법률과 회계 자문 지원을 확대했으며, 투·융자에 필요한 기술평가를 위한 지원금도 전체 소요 비용의 70%에서 90%로 상향 조정됐다.

특히 전주 한옥마을에 농식품 벤처·창업 기업 제품 판매관 '마켓 영농하게' 3호점을 개관하는 등 벤처·창업 기업에 대한 판로 지원을 확대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농식품 벤처·창업은 전통적 농산업에서 새로운 사업 기회를 발굴해 농업의 미래를 키워나가는 분야"라며 "농식품 벤처·창업을 통해 농업이 미래 산업으로 발전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jo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