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구글 "내년 초 서울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가동"

캘터 부사장 "한국업체·다국적 고객 모두에게 도움 될 것"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구글이 내년 초 서울에서 클라우드 서비스를 위한 데이터센터를 가동하겠다는 계획을 공식 발표했다.

구글은 9일(현지시각)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구글 클라우드 넥스트' 행사에서 "2020년 초 서울 리전을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구글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는 주요 국가나 도시에 데이터센터를 설치하고 이를 '지역(리전·region)'으로 구분한다. 서울은 인도 뭄바이와 싱가포르, 대만, 일본 도쿄 등에 이어 아시아·태평양 지역 8번째 리전이 된다.

브래드 캘더 부사장은 "한국은 정보통신 기술의 리더이며 게임 산업은 세계적으로 유명하다"며 "서울 리전 설치는 글로벌 진출을 원하는 한국 업체와 한국에서 사업을 하는 다국적 고객에게 모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구글은 이번 서울 리전 설치를 계기로 국내 클라우드 시장 진출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구글은 리전이 설치된 곳에서는 클라우드의 양방향 네트워크 지연시간을 1천분의 1초(1ms) 이하로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부나 기관 등 공공 클라우드 사업 수주를 위해서는 국내 데이터센터 설치가 필수 요건이기도 하다.

이와 함께 데이터센터 가동으로 국내 세금과 규제 준수 관련 논란에서 더는 국내에 물리적 사업장이 없다는 것을 이유로 내세우기 어려울 것으로 전망된다.

구글 클라우드 서버는 LG유플러스[032640]의 인터넷데이터센터(IDC)에 입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마존과 마이크로소프트(MS) 등 세계 유수의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업체들은 이미 국내에 데이터센터를 운영 중이다.

서울서 열린 '구글 클라우드 서밋'
서울서 열린 '구글 클라우드 서밋'(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2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구글 클라우드 서밋에서 참가자들이 캐시 리 구글 클라우드 북아시아 총괄 디렉터의 기조연설을 듣고 있다. 2018.10.25 jieunlee@yna.co.kr

ljungber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4/10 09: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