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로이킴 측 "경찰 출석일정 조율 중…성실히 조사받겠다"

송고시간2019-04-09 17:42

로이킴
로이킴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음란물 유포 혐의로 입건된 가수 로이킴(본명 김상우·26)이 경찰 출석 일정이 잡히는 대로 성실히 조사받겠다고 9일 밝혔다.

로이킴의 홍보대행사 이제컴퍼니는 "로이킴은 오늘 귀국해 이른 시일 안에 조사받을 수 있도록 일정을 조율 중"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로이킴 측은 "경찰 측에서 소환 일정을 정해 알려주기로 한 상황"이라며 "일정을 통보받는 대로 성실히 조사에 임할 계획이다.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말했다.

로이킴은 대한항공 KE086편을 타고 이날 오전 4시 30분께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로 들어왔다.

한 매체는 로이킴이 이날 귀국하자마자 경찰에 자진 출석했다고 보도했지만, 오보로 알려졌다.

앞서 경찰은 로이킴이 가수 정준영 등과 함께 있는 카카오톡 대화방에 음란물(사진)을 올린 사실을 확인했다. 2012년 엠넷 '슈퍼스타K 4' 우승자인 로이킴은 정준영과 이 프로그램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음란물 유포' 로이킴, 오늘 새벽 취재진 피해 '기습 입국'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BmML7P3BgoU

cla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