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佛 소시에테제네랄 은행, 1천600명 감원키로

송고시간2019-04-09 16:41

소시에테제네랄[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소시에테제네랄[AFP=연합뉴스 자료사진]

(파리=연합뉴스) 김용래 특파원 = 프랑스의 주요 시중은행인 소시에테제네랄(SG)이 1천600명을 감원하겠다고 밝혔다.

SG는 9일(현지시간) 구조조정 계획을 발표하고 기업금융과 투자은행 부문에서 총 1천600명을 감원한다고 했다.

프랑스 국내에서는 명예퇴직 형식으로 750명을 감원하고 나머지 850명은 주로 뉴욕과 런던 법인에서 정리해고할 계획이다.

앞서 소시에테제네랄은 작년 4분기 실적이 크게 악화한 것으로 나타나자 지난 2월 5억 유로(6천300억원 상당) 규모의 구조조정 구상을 내놓았다.

소시에테제네랄은 1864년 나폴레옹 3세의 칙령에 의해 프랑스의 산업개발을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출범해 현재 크레디리오네, BNP파리바와 함께 프랑스 3대 은행으로 꼽힌다. 전체 임직원은 14만5천여명이다.

yongl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