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북교육청, 교권침해 겪은 교사 돕는다…법률 지원·심리치료

송고시간2019-04-09 15:53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전북도 교육청이 교권침해를 겪은 교사들을 지원하는 '교육 활동 보호 및 교원지원 계획'을 마련했다고 9일 밝혔다.

먼저 교사가 교권침해에 대응할 수 있도록 교권법률지원단과 고문 변호사의 법률 서비스를 제공한다.

도교육청이 전문인 배상책임보험에 가입해 교사가 소송당할 경우 최고 2억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도록 했다.

심리치료를 위한 '전북교원치유지원센터'도 운영한다.

이곳에서는 개인 진료 및 상담, 미술 심리 집단상담 프로그램, 피해 교원이 심신을 달랠 수 있는 숙박형 치유 프로그램 '힐링 휴' 등이 진행된다.

전북교육청 관계자는 "교권침해는 교사의 교육권과 학생의 학습권을 동시에 위협하는 행위"라며 "교원들의 사기를 북돋워 주고 교육 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