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에이즈 감염 포항 거주 외국인 여성 사망…행적 파악 중

송고시간2019-04-09 15:40

에이즈
에이즈

[연합뉴스TV 캡처]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에이즈(AIDS·후천성면역결핍증)에 걸린 채 경북 포항에 살던 외국인 여성이 숨져 경찰과 보건당국이 행적 조사에 나섰다.

9일 포항시와 경찰에 따르면 포항에 살던 40대 외국인 여성 A씨가 폐렴 증세로 한 병원에 입원해 혈액검사를 받는 과정에서 에이즈 양성반응을 보였다.

병원 측이 경북도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한 결과 이달 1일 에이즈 확진 판정이 나왔다.

이후 A씨는 폐렴 증세가 심해져 이달 3일 숨졌다.

그는 불법체류자로 언제부터 포항에서 살았는지 등이 불분명한 상태다.

보건당국은 에이즈 감염자 신상을 공개하지 못하는 규정에 따라 국적 등을 밝히지 않고 있다.

경찰과 보건당국은 이와 별도로 A씨 행적을 조사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A씨가 일한 곳과 포항에 오기 전 어디에서 살았는지 등이 아직 확인되지 않아 경찰 등과 계속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