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농철 일손 부족 단비…양구군 외국인 근로자 249명 투입

송고시간2019-04-09 13:34

배추 수확하는 외국인 근로자
배추 수확하는 외국인 근로자

[연합뉴스 자료사진]

(양구=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강원 양구군이 영농철 일손 부족 해소를 위해 4∼9월 필리핀 국적의 계절 근로자 249명을 4차례에 걸쳐 농촌에 투입한다.

이들은 지역 내 100여 농가에 배치돼 입국 후 3개월 동안 과수·시설채소 농가에서 일손을 돕는다.

군은 오는 10일 1차로 입국하는 근로자 106명의 고용조건 준수 여부, 건강 상태 등을 상시 점검하면서 이들의 인권 보호에 나서기로 했다.

또 불법 체류를 막기 위해 체류 관련 사항 안내와 근로 실태를 수시로 조사하고 임금 체불과 관련된 분쟁 등이 일어나지 않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폭행, 성폭력 등 인권침해가 있으면 관할 출입국관리사무소와 즉시 협의해 피해 구제에 나설 예정이다.

양구군 관계자는 9일 "적법하게 입국한 근로자들은 농촌 일손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며 "이들의 체류 기간 연장을 법무부에 건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yang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