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주 고물상서 화재…100가구 한때 정전(종합)

송고시간2019-04-09 15:14

화재로 인한 연기로 인근 도로 1시간 통제

(충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9일 오전 10시 33분께 충북 충주시 직동의 한 고물상에서 불이 나 약 1시간 만에 진화됐다.

[독자 제공]

[독자 제공]

이 불로 560㎡ 규모 고물상 건물과 인근 상가 일부가 탔다.

소방당국은 8천만원의 재산피해가 난 것으로 추산했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고물상과 인근 상가에 있던 시민들은 소방대가 오기 전 스스로 대피했다.

소방당국은 차량 26대와 인력 100여명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했다.

화재 여파로 전력 공급이 끊기면서 인근 100가구의 전력 공급이 한때 차질을 빚기도 했다.

한국전력 관계자는 "화재 여파로 끊어진 전선 복구 과정에서 고물상 인근 구간 전력 공급을 5분가량 차단했다"고 설명했다.

화재로 인한 연기로 고물상 인근 왕복 2차선 도로 500m 구간 통행이 1시간 넘게 통제되기도 했다.

경찰 관계자는 "화재 발생지는 도심과 떨어진 곳으로 통행량이 많은 지역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잔불 정리가 끝나는 대로 화재 원인과 정확한 피해 규모를 조사할 예정이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7bA62XQ3XBc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