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원도에 대형소방헬기 도입 추진…소방차 펌프압력 강화

송고시간2019-04-09 10:18

'헬기 접근 못 하는 고압전선 산불을 진압하라'
'헬기 접근 못 하는 고압전선 산불을 진압하라'

(강릉=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5일 전국에서 집결한 소방차량이 고압전선 때문에 헬기 접근이 힘든 곳에서 계속 타들어 가는 산불을 잡기 위해 고압 펌프로 물을 쏘고 있다. 2019.4.5 dmz@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반복되는 대형 산불로 고통을 겪는 강원도에 대형 소방헬기 도입이 추진된다.

소방청은 9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업무보고에서 "강원도와 협조해 강풍에도 산불 대응이 가능한 대형 소방헬기 도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소방청은 "영동지방 산불은 초기 진압이 성패를 좌우한다"며 "산불 신고 접수단계부터 소방헬기를 선제적으로 출동시켜 초동 진압하겠다"고 보고했다.

산악지역 특성을 고려해 소방차 성능도 개량하기로 했다.

소방청은 "현행 소방펌프차의 펌프압력은 15㎏/㎠ 수준으로 경사지에서 원거리까지 호스를 늘려야 하는 산불 진화에 한계가 있다"며 "펌프압력을 고압인 35㎏/㎠ 수준으로 개량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요 예산은 차 1대당 700만원이다.

소방청은 지난 4∼6일 강원도 산불에 대해 "산림에 도로가 없고 산세가 험해 소방차 접근이 곤란했으며 개방된 공간에서 바싹 마른 낙엽과 나무 등이 급속히 연소하면서 거대한 불덩어리가 생겨 제약이 컸다"고 평가했다.

이어 "야간 헬기 운항 불가로 지상과 공중에서 입체적 진압 작전을 전개할 수 없었다"며 "산림과 민가 등의 동시다발적 화재로 강원도 소방력이 초기 대응에 한계를 드러냈다"고 덧붙였다.

한편 행정안전부는 이날 업무보고에서 "이번 산불과 관련한 국가대응체계의 가동 과정과 조치 절차 전반을 평가해 미비점은 개선할 수 있도록 백서를 발간하겠다"고 밝혔다.

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