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 서구, 노인 통합 돌봄 서비스 본격 추진

송고시간2019-04-04 17:08

[그래픽] '커뮤니티케어' 선도사업 주요 내용
[그래픽] '커뮤니티케어' 선도사업 주요 내용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오는 6월부터 2년간 광주서구, 부천시, 천안시, 전주시, 김해시, 대구남구, 제주시, 화성시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선도사업이 실시된다. 선도사업 지역에서는 주민의 욕구를 실제로 확인해 필요한 서비스를 자주적으로 개발해 제공하게 된다. 0eun@yna.co.kr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광주 서구에 거주하는 노인들은 앞으로 통합돌봄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

광주 서구는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커뮤니티 케어)'과 관련해 광주·전남 지자체 중 유일하게 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커뮤니티 케어(Community Care)는 노인, 장애인, 정신질환자 등 돌봄이 필요한 국민이 시설·병원이 아닌 살던 집이나 지역에서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받으며 살아갈 수 있도록 주거, 보건의료, 요양 등의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정책을 말한다.

서구는 노인 분야에 선정돼 전체 18개 동을 5개 권역으로 나누고 5개 종합병원이 권역 내 노인을 전담 관리하는 등 통합 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서구는 조만간 커뮤니티 케어 추진단을 구성하고 실행계획 수립 등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서대석 서구청장은 "민· 관 협력의 성공적 복지모델로 인정받아온 그동안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커뮤니티 케어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