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中 쓰촨성 4천m 고지서 대형 산불…"소방관 30명 사망"(종합2보)

송고시간2019-04-01 22:07

산시·베이징 등서 큰 산불 잇따라

중국 쓰촨성 대형 산불 발생
중국 쓰촨성 대형 산불 발생

[환구시보 화면 캡처]

(서울·홍콩=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안승섭 특파원 = 중국 쓰촨(四川)성에서 대형 산불 진화작업에 투입된 소방관 중 30명이 사망했다고 AFP통신과 AP통신, 신화통신이 1일 보도했다.

이번 산불은 지난달 30일 오후 6시께 쓰촨성 량산주 무리현 해발 4천m 안팎 고산 지대에서 발생했다.

중국 비상관리부에 따르면 약 700명이 현장에 투입돼 진화작업을 벌였으나 지형이 복잡하고 강한 바람이 불면서 어려움을 겪었고, 그 와중에 소방관 30명이 연락 두절됐다.

[로이터 제공]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AaJBjC6ZFwM

소방당국은 "바람의 방향이 갑자기 바뀌면서 거대한 불구덩이가 만들어진 뒤 소방관 30명이 실종됐다"고 밝혔고, 이후 구조대원들이 30구의 소방대원 시신을 발견했다.

시진핑 국가주석과 리커창 총리는 이번 비상사태에 대응하기 위한 지침을 내렸다.

최근 중국에서는 예년보다 높은 기온과 적은 강수량으로 인해 대형 산불이 잇따르고 있다.

산시(山西)성에서는 전날 대형 산불이 발생했으나, 이날 큰 불길은 잡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 화재로 9천명이 넘는 이재민이 발생했으나, 다행히 사망자는 보고되지 않았다.

베이징 인근에서도 지난달 30일 대형 산불이 발생해 3천 명의 소방관이 투입돼 전날 화재를 진압했다.

noano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