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북교육감, 교육부와 대립각…"교육 분권 의지 약하다"

송고시간2019-04-01 17:04

김승환 전북교육감
김승환 전북교육감

[전북도교육청 제공]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김승환 전북도 교육감이 1일 유치원과 초·중등 교육 업무를 시·도 교육청으로 이양하는 문제로 교육부와 대립각을 세웠다.

김 교육감은 이날 전북교육청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교육부는 당·정·청 협의에 따라 단계적으로 유·초·중등 교육 업무를 교육청으로 이양해야 한다"며 "교육부와 지속해서 대화하고 있지만 (이양) 의지가 약해 보인다"고 지적했다.

그는 "교육부가 유치원, 초·중등 교육과 관련한 기존 사업을 없애면서 단계적 이양을 추진해야 하는데, 도리어 새로운 사업을 만들고 있다"고 비판의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는 이번에 교육 업무를 반드시 가져오겠다는 의지가 강하다"며 "대다수 시·도 교육감의 뜻이기도 하다"고 전했다.

김 교육감은 "교육부가 계속 소극적이라면 시·도 교육청 평가를 거부하고 교육부 사업도 선별적으로 수용하는 등 대책을 강구하겠다"고 공언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