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NC, 홈런 3방 앞세워 한화에 6-3 승리

송고시간2019-03-31 17:25

권희동, 8회 쐐기 3점포 폭발

NC 승리
NC 승리

(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31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한화와 NC의 경기에 승리한 NC 선수들이 하이파이브하고 있다. 2019.3.31 youngs@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NC 다이노스가 홈런 3방을 앞세워 한화 이글스를 6-3으로 잡고 상위권 도약 발판을 마련했다.

NC는 31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한화와 원정경기에서 6-3으로 승리했다.

NC는 2연패에서 탈출하면서 올시즌 5승(3패)째를 올렸다.

NC는 1회초 노진혁의 볼넷과 박석민의 좌월 2점홈런, 양의지의 연속 타자 홈런으로 대거 3득점을 올렸다.

NC 선발 투수 이재학은 3회말 무사 1,3루에서 오선진에게 희생플라이를 내줘 첫 실점 했지만, 4,5회를 틀어막으며 호투를 이어갔다.

NC는 3-1로 앞선 6회말 바뀐 투수 강윤구가 1사 만루 위기에서 김태균에게 밀어내기 볼넷을 내줘 3-2로 추격을 허용했다.

1점 차 살얼음판 승부는 8회초 NC의 공격에서 갈렸다.

NC는 모창민, 이원재의 연속 안타로 만든 1사 1,2루에서 권희동이 바뀐 투수 이태양을 상대로 좌월 3점 홈런을 터뜨려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한화는 9회말 마지막 공격에서 최재훈의 솔로홈런과 오선진의 좌전안타, 정은원의 볼넷 등으로 추격의 불씨를 댕겼지만, 경기를 뒤집기에는 여의치 않았다.

5⅓이닝 2실점한 이재학은 올 시즌 첫 승을 거뒀고, 원종현은 3세이브를 올렸다.

타석에선 권희동이 3점 홈런을 포함해 4타수 2안타 3타점으로 맹활약했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