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세먼지 해결 위한 범국가기구 설립추진단 내일 발족

송고시간2019-03-31 12:00

봄날 덮친 초미세먼지(CG)
봄날 덮친 초미세먼지(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환경부는 4월 1일 서울 종로구 오피시아빌딩에서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범국가기구 설립추진단이 현판식을 한다고 31일 밝혔다.

범국가기구는 미세먼지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정부, 산업계, 학계, 시민사회 등 각계 참여하에 도출할 계획이다.

이어 정부 정책으로 반영하도록 제안하고 사회 각 분야에도 이를 실천할 수 있도록 권고할 방침이다.

아울러 같은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중국 등 아시아 국가들과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해 우리 실정에 맞는 해법을 모색할 예정이다.

범국가기구는 대통령 직속으로 설치된다. 사회 각계를 대표할 수 있는 위원 30∼40명으로 본회의가 구성된다. 이와 별도로 미세먼지 저감, 피해 예방, 과학기술, 국제협력 등 분야별 회의체도 마련된다.

특히 약 500명으로 이뤄질 국민정책참여단(가칭)은 국민 의견이 정책에 실질적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하는 역할을 한다. 또한 미세먼지 문제를 전문적으로 논의하는 데 도움을 줄 자문단도 운영할 계획이다.

범국가기구는 4월 내로 발족한다.

설립추진단장은 김숙 전 유엔 대사와 안병옥 전 환경부 차관이 공동으로 맡는다.

설립추진단은 환경부, 외교부 등 관계부처 공무원으로 구성돼 범국가기구의 설립규정 제정, 위원회 위원 후보자 선정 지원, 예산 편성, 운영·관리 등 역할을 한다.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